Home문화음악레전드 명곡 '못다 핀 꽃 한 송이' 를 부른 가수들! (Feat. 유튜브...

레전드 명곡 ‘못다 핀 꽃 한 송이’ 를 부른 가수들! (Feat. 유튜브 영상들)

내 나이 보다 많은 노래라니, 첫 번 쨰로 놀랐고. 그럼에도 좋다는 사실에 두 번 째 놀랐다. 마지막으로 리메이크를 이렇게나 많이 했었다는 사실에 세 번 째로 놀랐다.

<못다 핀 꽃 한 송이>

언제 가셨는데 안 오시나 한 잎 두고 가신 님아
가지 위에 눈물 적셔 놓고 이는 바람소리 남겨놓고
앙상한 가지 위에 그 잎새는 한 잎
달빛마저 구름에 가려 외로움만 더해가네

밤새 새소리에 지쳐버린 한 잎마저 떨어지려나
먼 곳에 계셨어도 피우리라 못다 핀 꽃 한 송이 피우리라

언제 가셨는데 안 오시나 가시다가 잊으셨나
고운 꽃잎 비로 적셔놓고 긴긴 찬바람에 어이하리
앙상한 가지 위에 흐느끼는 잎새
꽃 한 송이 피우려 홀로 안타까워 떨고 있나

함께 울어주던 새도 지쳐 어디론가 떠나간 뒤
님 떠난 그 자리에 두고두고 못다 핀 꽃 한 송이 피우리라

김수철 – 못다 핀 꽃 한 송이(1992)

와우! 그저 리스펙트! 유튜브에 영상이 있다는 것에 놀랐습니다!
김수철 님의 원곡, 1992년 무대입니다. 두고두고 곱씹어 들어도 진리지 않고 감동이 전해지는 곡을 불러주셔서 감사할 따름입니다

나는 가수다 – 김경호의 못다 핀 꽃 한 송이

한 때 주말을 숙연하게 만들던 예능 프로그램. 바로 나는 가수다의 김경호 무대입니다. 당시의 순위는 6위로 그리 높지 않아 안타깝지만, 장인은 순위에 연연해 하지 않는 법!

윤도현의 러브레터 – 마야의 못다 핀 꽃 한 송이

가수 마야, 하면 상징곡인 진달래꽃! 그리고 다음 못다 핀 꽃 한 송이를 떠올리지 않나요? 가수가 저런 목소리로 강하지만 애절함을 표현할 수도 있다는 것을 저는 마야를 통해 배웠습니다. 그리고 제게 이 곡을 가장 처음 들려준 가수 또한 마야이기에 소개를 안 할 수가 없었습니다. 좋게 들어주세요.

사랑의 콜센타 – 정동원의 못다 핀 꽃 한 송이

김수철 원곡자를 작은 거인이라고 불렀다고 하는 것을, 이 영상 댓글을 통해 알게되었습니다. 가수 정동원 또한 작은 거인이라고 불러도 부족함이 없을 것 같습니다. 갈수록 노래를 점점 더 잘하는 정동원의 무대도 놓치지 않고 봐주셨으면 합니다.

복면가왕 – 서문탁과 이성우의 못다 핀 꽃 한 송이

제게 처음으로 이 노래를 들려준 것이 마야라면, 그 후에는 서문탁과 이성우의 목소리로 들었다고 해도 과장이 아닙니다. 돌고 돌아 리메이크 정착한 것이 이 두 분의 무대였습니다. 정식으로 불러 음원을 내주셨으면 하는 작은 바람을 담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싱어게인 – 29호 가수의 못다 핀 꽃 한 송이

댓글에 ‘실수가 없었으면 완벽했겠지만 실수로 인해 완벽함을 초월해버렸음’이 어떤 말인지 궁금하지 않나요? 그렇다면 직접 영상을 재생해보시기 바랍니다.

- 광고 -
푸숑
푸숑
방구석 집순이 푸숑🥕 영화, 음악, 그리고 책

답글 남기기

귀하의 의견을 입력해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광고 -

인기 글

- 광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