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단풍 정보통가치보다 유행 '밈(MEME)' - FOMO와 YOLO의 만남

가치보다 유행 ‘밈(MEME)’ – FOMO와 YOLO의 만남

[이미지 출처 : 매일경제, 경기신문]

밈(Meme)이란 영국의 생물학자 리처드 도킨스가 1976년에 ‘이기적 유전자’란 저서를 출간하며 만들어낸 개념이다. 문화의 전달에도 유전자 같은 중간 매개물이 필요한데 이 역할을 하는 정보의 형식이 밈이다. 모방을 뜻하는 그리스어 ‘미메메(mimeme)’를 참고해 만든 용어입니다.

일종의 놀이 문화로 치부되었던 밈이 전 세계 주식시장, 코인, 경제를 흔들고 있습니다. 위의 용어였던 밈이 온라인 시대가 들어서며 인터넷을 통해 퍼지는 생각, 스타일, 등을 의미하는 ‘인터넷 밈’으로 파생된 것입니다. 지금 온라인에서 밈은 SNS 등에서 복사되고 변형돼 퍼지는, 재미있는 문자·사진·동영상 등을 가리킵니다.

밈 주식이란 SNS 등 온라인에서 유행처럼 언급, 소비되는 종목을 의미합니다. 올해 초, 미국에서 공매도를 반대하는 움직임에 따라 개인투자자(일명 개미)들이 매수한 게임스톱(GME)과 AMC 등이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졌습니다. 국내에서는 최근 한 달 사이에 두산중공업, HMM도 한국판 밈 주식이라고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두산중공업은 ‘두슬라(두산중공업+테슬라)’, HMM은 ‘흠슬라(HMM+테슬라)’라고 불리기도 했습니다.

‘밈(MEME)’ – 대표적인 밈 코인 ‘도지코인’

주식뿐만 아니라 암호화폐 시장에도 ‘밈’ 열풍은 끊이지 않습니다. 밈 코인.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는 사진이나 캐릭터, 이슈, 인물들을 반영해 암호화폐로 만든 것입니다.

밈 코인의 대표적인 것은 최근 뉴스에 자주 언급되며 대중적으로 알려진 ‘도지코인(DOGE)’입니다. 도지코인은 2013년 소프트웨어 개발자인 빌리 마커스와 잭슨 팔머가 재미 삼아 만든 가상 화폐입니다. 이들은 당시 인터넷 밈(meme·인터넷에서 유행하는 사진이나 영상)의 소재로 인기를 끌었던 일본 시바견을 이 화폐의 마스코트로 채택했고, 화폐 명칭도 시바견 밈을 뜻하는 ‘도지’를 그대로 따와 ‘도지코인’이라고 지었습니다.

이런 도지코인은 지난 5월, 올해 초와 비교해 거의 140배 이상 급등하며 주목을 받았습니다. 도지코인은 정말 다른 기능, 역할 없이 오로지 ‘재미’만을 위해 만들어진 코입니다. 개발자가 스스로 ‘농담 화폐(joke currency)’라고 말했을 정도로.

머스크가 도지코인 마스코트인 시바견을 들어올리는 모습을 담은 인터넷 밈
‘밈(MEME)’ – 대표적인 밈 코인 ‘도지코인’
머스크가 도지코인 마스코트인 시바견을 들어올리는 모습을 담은 인터넷 밈

그럼에도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가 언급을 하면서 말 그대로 떡상, 가격이 치솟았습니다. 일론 머스크는 지속적으로 도지코인을 지지하는 발언을 SNS를 통해 알리고 있습니다.

도지코인처럼 밈 코인의 공통적인 특성은 바로, 다른 기능, 역할은 없으며 ‘재미’만 있음에도 불구하고 화제성에 따라 가격이 치솟는다는 것입니다.

최근에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본떠 만든 밈 코인도 등장하기도 했습니다. 코인 이름은 ‘김정문(KimJongMoon)’. 김 위원장의 이름과, 본인이 투자한 코인 가격이 하늘 높이 치솟길 기원하는 커뮤니티 ‘용어 ‘투더문(To the moon)’을 결합한 말입니다.

편의점 CU를 통해 유통중인 곰표 밀맥주와 말표 흑맥주

유통 업계에서도 ‘밈 제품’이 인기다. 특정 키워드나 트렌디한 맛에 편승한 제품들이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고 합니다.

지난해 가수 비로부터 시작된 ‘깡’ 열풍. 농심은 비를 모델로 해서 새우깡 등 깡 스낵을 광고했습니다. 그로인해 지난해 농심 깡 스낵 4종의 월 매출이 역대 최초로 100억원을 돌파하기도 했다고. 올해 편의점을 통해 ‘맛으로 먹나요, 재미로 먹지’ 하며 유행중인 곰표 밀맥주, 말표 흑맥주 또한 대표적인 밈 제품으로 꼽힙니다. (참고 : <뉴스 곰표 밀맥주, 도대체 어디서 파는데!>)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처럼 업계 소수의 인풀루언서들이 의도적으로 밈을 만들어내는 ‘밈 경제’ 또한 주의해야 합니다.

“관심은 상품이다(Attention is a commodity). 이는 무언가에 거대한 관심을 집중시킬 수 있는 밈이 가치를 창출하는 수단이 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일론 머스크보다 이를 더 잘 이해하는 사람은 없다. 그는 비트코인과 도지코인 관련 발언과 조치로 수백만 명의 관심을 집중시켜 이들의 가격 상승을 도왔다. 밈 경제는 FOMO(‘나만 기회를 놓칠까’ 하는 두려움)와 YOLO(현재의 행복을 가장 중시하는 태도)가 만나는 지점이다. 반드시 주의를 갖고 참여하라.” -미국 온라인 매체 악시오스(Axios)의 펠릭스 살몬(Felix Salmon) 수석 재무 특파원

<자료출처>
밈 이코노미
도지·AMC ‘떴다’ 하면 대박…유행이 돈 되는 ‘밈 이코노미’
한국판 ‘밈 주식’에 올라탄 개미, 주가는 내려가는데… 회복 가능할까?
[시사금융용어] 밈 주식(Meme Stock)
[기자수첩] 밈 주식(meme stock)의 씁쓸한 광풍
주식투자에도 ‘밈’ 바람 [천자 칼럼]
‘도지코인’이 뭐길래? 재미삼아 만든 가상화폐가 시총 58조 원 기록
머스크 “아들 위해 도지코인 샀다”…가상화폐 또 급등
완판을 향해 질주하는 CU 말표 흑맥주 출시



‘넥스트 밈 주식’은 누구?…꺼지지 않는 밈 열풍 / 뉴욕증시 A to Z / 한국경제TV뉴스

- 광고 -
푸숑
푸숑
방구석 집순이 푸숑🥕 영화, 음악, 그리고 책

답글 남기기

귀하의 의견을 입력해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광고 -

인기 글

- 광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