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 정보통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가 자신이 투자한 블루 오리진 우주선을 타고 우주를 다녀왔습니다.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가 자신이 투자한 블루 오리진 우주선을 타고 우주를 다녀왔습니다.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조스가 자신이 투자한 블루 오리진 우주선을 타고 우주를 다녀왔습니다.로켓선은 자율적이고 조종사가 필요하지 않지만 인간이 블루 오리진 차량을 타고 우주에 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였습니다.

캡슐에는 6개의 좌석이 이고 4개의 ​​좌석만 채워졌고. Jeff Bezos와 함께 할 다른 세 사람이 함께했습니다.

“비용을 지불한 모든 Amazon 직원, 모든 Amazon 고객에게 감사드립니다. 모든 Amazon 고객과 Amazon 직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제프 베조스 (아마존창업자)

Jeff Bezos와 함께 그의 형제 Mark는 Blue Origin 우주선에 탑승했습니다. 또한 그의 아버지이자 네덜란드 억만장자이자 투자 회사인 Somerset Capital Partners의 소유주인 Jos Damen으로부터 우주 비행 티켓을 받은 18세 학생 Oliver Damen도 있었습니다. 올리버는 인류 역사상 최연소 우주비행에 성공했고, 가장 나이가 많은 사람은 네 번째 비행 참가자인 조종사 월리 펑크(82)였습니다.

 
억만장자가 막 날아갈 준비를 하고 있을 때 사람들은 그의 귀국을 금지하는 청원서에 서명하고 있었습니다 .

- 광고 -

답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인기 글

- 광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