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 정보통한국계 교토국제고, 日 고시엔 8강 진출

한국계 교토국제고, 日 고시엔 8강 진출

[이미지 출처 : 교토국제고]

한국계 교토국제고, 日 고시엔 8강 진출

재일 한국계 민족학교인 교토(京都)국제고등학교가 ‘여름 고시엔'(甲子園)으로 불리는 일본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에서 8강에 진출하는 깜짝 성과를 올렸습니다. 한국계 학교로는 물론 외국계 학교가 선발고교야구대회(일명 ‘봄 고시엔’) 혹은 여름 고시엔에서 8강에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올 여름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고시엔 대회)에 처음 출전한 교토국제고가 24일 오전 효고현 니시노미야시 고시엔 구장에서 열린 16강전에서 6대 4 승리를 거뒀다./교토국제고 제공

교토국제고는 지난 24일 오전 8시 효고현 니시노미야시 야구장 고시엔에서 열린 103회 고시엔 대회에서 도쿄도 대표 니쇼가쿠샤대학부속고를 연장까지 가는 접전 끝에 6대 4로 꺾고 승리했습니다. 양팀 에이스가 호투하는 가운데 홈런은 물론 백투백홈런, 결승 3루타까지 두루 나온 명승부를 펼쳤다고 합니다.

교토국제고는 지난 봄 고시엔 대회에도 창단 후 첫 출전을 달성했지만 당시 첫 경기에서는 승리했으나 16강 전에서 도카이다이스가오(東海大菅生)고에 4대 5로 역전패당해 8강 진출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그런 쓰라린 과거를 딛고, 교토국제고는 야구부 창단 22년만에 올 여름 고시엔에 처음으로 출전해 8강(준준결승)까지 진출하는 쾌거를 달성했습니다.

1947년 한국계 민족학교로 세워진 교토국제고는 올해 봄 고시엔에서 외국계 학교 중 처음으로 본선에 진출해 이름을 알렸습니다. 특히 이들의 본선 경기가 열리는 날 “동해 바다 건너서 야마도(야마토·大和) 땅은 거룩한 우리 조상 옛적 꿈자리~”라고 시작되는 한국어 교가도 방송을 통해 전국 생중계돼 재일교포 사회에 큰 감동을 가져다주었다고 합니다.

<자료출처>

교토국제고, 日고교야구 고시엔서 한국계 첫 8강 쾌거
여름 고시엔 8강 오른 교토국제고
한국어 교가 다시 울려 퍼졌다… 교토국제고, 日 고시엔 8강 진출

- 광고 -
푸숑
푸숑
방구석 집순이 푸숑🥕 영화, 음악, 그리고 책

답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인기 글

- 광고 -